투자 유치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7월 16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 31일 김해시청에서 발대식을 가졌다.(사진=김해시)

투자 유치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 31일 김해시청에서 발대식을 가졌다.(사진=김해시)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 31일 김해시청에서 발대식을 가졌다.(사진=김해시)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이 31일 김해시청에서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자문단은 투자 유치 김해시장을 단장으로 출향인사 중 기업 대표, 지역기업 대표, 경제통상 분야 전문가, 지역 대표 등 자문관 23명과 전·현직 국회의원 고문 3명을 포함해 총 27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자문관들은 앞으로 상시적인 경제동향 파악, 투자의향기업과 타깃기업 정보수집 활동을 하고 필요 시 회의를 통해 조언과 자문을 하게 된다.

시는 투자유치자문단을 통해 전문화되고 체계화된 투자유치전략 수립과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투자유치활동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자문관 위촉장 수여, 김해시 투자유치의 현재와 미래전략 프리젠테이션, 투자유치 기업 발굴 제안과 토론이 있었다.

자문관들은 "김해시를 위해 기여할 투자 유치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영광이다. 각자의 역량을 살려 김해시가 한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태용 김해시장은 "투자유치자문관들의 노하우와 전문지식, 광역 정보망과 인적 네트워크에 투자 유치 기초한 조언과 자문은 우리 시 성공적인 투자유치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이 김해 발전을 바라는 한마음으로 서로 소통하고 협력한다면 소기의 성과를 이룰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는 대기업 등 투자유치 극대화를 목표로 신속한 입지 제공, 투자인센티브 확대, 연관 기업 유치와 산업 인프라 구축까지 투자유치 전 과정을 지원할 방침이다.

‘매각설’ 성남FC, 연고지 유지 목표로 투자유치 나선다

1일 성남시에 따르면 투자 유치통해 연간 110억∼150억원이 투입되는 세금을 최대한 줄인다는 것이다.

시 관계자는 “구단주인 신상진 시장의 언론 인터뷰를 계기로 구단 매각설과 함께 연고지 이전설이 나오는데 성남 연고지 유지를 목표로 투자 유치에 나서겠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투자 유치는 “경영권 100% 매각, 지분율 양도 등 시에 유리한 조건을 판단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진행될 수 있다”고 부연했다.

시는 일정 기간 투자유치 활동 후 종합 평가해 성남FC 운영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성남FC 매각설은 최근 구단주인 신상진 성남시장의 언론 인터뷰를 계기로 나왔다.

신 시장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대기업 후원금 유용 의혹’으로 구단이 수사를 받는 점 등을 언급하면서 “성남FC 하면 비리의 대명사가 되었다. 이런 구단의 구단주를 하고 싶지 않다. 기업에 매각하거나 제3의 길을 찾아야 한다”고 밝혔다.

이와 맞물려 용인시에 구단 매각이 유력하며, 세미프로리그인 K3, K4리그에서 경쟁하게 될 것이라는 설까지 나와 K리그1 최하위에 머물러 강등 갈림길에 있는 선수단은 안팎으로 어수선한 상황에 놓였다.

신 시장의 인터뷰 내용 공개 이후 성남 서포터즈 ‘블랙리스트’가 SNS를 통해 성명을 냈고, 지난달 28일 성남FC 홈경기가 열린 탄천종합운동장 게이트 주변에서 해체 반대 서명 운동도 진행되는 등 팬들은 ‘성남 지키기’에 나서고 있다.

전남도, ‘내 기업 알리기’로 기업 투자유치 극대화

보성 바이오코프 주식회사

전라남도가 매월 투자실현기업을 선정하고 성공사례를 집중홍보해 기업의 투자유치에 전력을 다하기로 했다.

특히 전남 투자기업 중 성장 가능성이 있는 신기술을 보유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기업이 홍보 대상이다.

전남도에 투자를 마치고 신기술 개발, 매출 증가 등 성과를 거둔 기업 사례는 투자예정기업, 잠재 투자기업에 좋은 참고자료가 되고 있다. 전남에 투자한 후 더욱 성장한 기업 대표와 인터뷰하고 기업 특징, 성장 과정 등을 소개해 현장감을 더하고 있다.

기업 홍보는 월 2회 발행하는 도정소식지 ‘전남새뜸’과 전남도 누리집 ‘내 기업 알리기’에서 온․오프라인으로 만나볼 수 있다.

지난 7월 홍보기업으로 선정한 ‘보성 바이오코프 주식회사’와 투자 유치 ‘주식회사 진성바이오’는 전남도로 투자한 기업 중 성공한 좋은 사례다.

보성 바이오코프 주식회사는 천연물 유래 건강(기능)식품 소재를 제조하는 신성장 동력 기업이다. 천연물 발효‧추출‧정제 등 소재 제조 분야에서 독보적 기술력을 갖췄다. 세계 최초 인지질 함량 60% 투자 유치 크릴오일을 생산하며, 국내보다 해외에서 더 알아주는 기업이다.

주식회사 진성바이오는 농업용 생분해필름 생산 기업이다. 폐비닐에 따른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있다. 가장 큰 만족도는 농작물 수확 후 비닐을 걷지 않는다는 점으로, 소비자 반응이 매우 좋다. 환경 보호와 일손 부족 문제까지 해결해 전남농업 발전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온․오프라인을 병행한 투자유치기업 홍보는 기업의 긍정적 이미지 제고뿐만 아니라 연계 산업군에서 활동하는 향토기업과 상생 교류를 통해 기업 매출 투자 유치 증가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귀동 전남도 투자유치과장은 “지역에 성공적으로 정착한 기업을 매월 1~2개 지속해서 홍보해 투자유치를 극대화하고 투자 유치 투자 잠재기업이 투자실현을 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투자 유치

한국 확진자 21,296

한국 퇴원자 16,297

전세계 확진자 27,293,240

전세계 사망자 893,185

  • 이진우 기자
  • 승인 2022.08.31 16:29
  • 댓글 0

[경남=뉴스프리존]이진우 기자 = 김해시가 지역산업을 견인할 대기업과 미래먹거리 신산업 등 투자기업 발굴을 위해 두 팔을 걷었다.

김해시는 31일 시청 회의실에서 투자유치자문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투자유치 활동에 나섰다.

31일 오후 김해시청 회의실에서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 발대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해시

31일 오후 김해시청 회의실에서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 발대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은 김해시장을 단장으로 출향인사 중 기업 대표, 지역기업 대표, 경제통상 분야 전문가, 지역 대표 등 자문관 23명과 전 현직 국회의원인 고문 3명을 포함해 총 27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시는 대기업과 신산업 등 대규모 투자유치로 산업 구조를 고도화하고 좋은 일자리를 늘려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투자유치자문단 구성을 계획했으며 각계각층 전문가를 추천받아 최종 23명의 자문관을 선정했다.

자문관들은 앞으로 상시적인 경제동향 파악, 투자의향기업과 타깃기업 정보수집 활동을 하고 필요 시 회의를 통해 조언과 자문을 하게 돼 보다 전문화되고 체계화된 투자유치전략 수립과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투자유치 추진이 기대된다.

이날 발대식은 자문관 위촉에 이어 김해시 투자유치의 현재와 미래 전략 PPT 발표, 투자유치 기업 발굴 제안과 토론으로 진행됐다.

특히 PPT 발표에서는 투자유치단 설치, 투자유치자문단 신설, 미래 신산업 연계 혁신성장기업 유치, 투자 인센티브 대폭 확대, 투자 유치 모든 네트워크를 활용한 대기업과 선도기업 유치로 ‘투자매력 특별시 김해’ 비전을 제시했다.

자문관들은 “김해시를 위해 기여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서 영광스럽고 각자의 역량을 살려 김해시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홍태용 시장은 “투자유치자문관들의 노하우와 전문지식, 광역 정보망과 인적 네트워크에 기초한 아낌없는 조언과 자문은 우리 시 성공적인 투자유치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김해시 투자유치자문단이 김해 발전을 바라는 한마음으로 서로 소통하고 협력한다면 소기의 성과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해시는 대기업 등 투자유치 극대화를 목표로 투자기업의 성공적인 안착을 위한 신속한 입지 제공과 투자 인센티브 확대, 연관 기업 유치와 산업 인프라 구축까지 투자유치 전 과정을 지원하고 지역산업을 견인할 대기업과 미래먹거리 신산업 등 투자기업 발굴에 힘을 쏟을 방침이다.

을 응원해주세요.

기사 잘 보셨나요? 독자님의 응원이 기자에게 큰 힘이 됩니다.
후원회원이 되어주세요. 독자님의 후원금은 모두 기자에게 전달됩니다.
정기후원은 모든 기자들에게 전달됩니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